본문 바로가기

부자시크릿연구소 신문

[스마트 금융] SC제일은행 `키보드 뱅킹`

`키보드`만 있으면 어디서나 즉시 이용 가능

 

SC제일은행이 더 간편하고 혁신적인 뱅킹 서비스에 대한 디지털 세대의 니즈에 맞춰 국내 최초로 `키보드 뱅킹`을 출시했다. 키보드 뱅킹은 말 그대로 스마트폰의 키패드 안에서 간단한 금융 업무를 할 수 있는 뱅킹 서비스를 가리킨다. 별도의 앱을 실행하거나 공인인증서를 비롯한 각종 로그인조차 할 필요가 없다. 스마트폰 키보드의 SC제일은행 로고만 클릭하면 송금은 물론 연결 계좌의 거래내역 조회도 가능하다.

 

 

시중의 일반적인 간편송금 앱은 해당 앱을 실행한 후에만 이용 가능한 반면 SC제일은행의 키보드 뱅킹은 카카오톡을 비롯한 각종 모바일 메신저는 물론 문자메시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각종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포함해 키보드가 활성화되는 모바일 화면이라면 어디서나 즉시 이용할 수 있다. 화면을 벗어나지 않은 채 키보드만을 이용해 간단한 금융 업무를 할 수 있어 여러 창을 왔다 갔다 하지 않아도 된다. 또 받는 사람의 계좌번호를 모르는 경우에도 본인 휴대폰에 저장된 연락처를 선택해 송금할 수 있다. 송금 때는 계좌 은행에 상관없이 수수료 전액 면제 혜택이 있다.

장호준 SC제일은행 리테일금융총괄본부 부행장은 "키보드 뱅킹 서비스는 전 세계 스탠다드차타드그룹 내에서는 물론 국내에서도 SC제일은행이 최초로 선보이는 혁신적인 금융 플랫폼"이라며 "핀테크를 선도하는 은행으로서 앞으로도 더욱 다양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SC제일은행 앱에는 또 모바일 펀드·외환 서비스가 탑재돼 있다. 올해 초 출시된 모바일 펀드 서비스는 간편화된 펀드 가입 및 관리 기능을 자랑한다. 셀프뱅크 앱 `나의 맞춤펀드` 메뉴에서 개별 투자 목표와 성향을 설정해 두면 맞춤형 상품 포트폴리오를 안내받을 수 있다. 또 목표수익률을 설정해 두면 해당 수익률에 도달했을 때 자동으로 상품을 환매할 수 있게 했다. 평소 분산투자를 어려워하던 고객이라면 손쉽게 투자 전략을 세울 수 있게 됐다.

아울러 스마트폰 화면에 최적화된 시장 정보와 다양한 펀드 리스트가 제공된다. 다계좌 일괄 신규 기능을 통해 한 번에 최대 5개 상품까지 신규 가입할 수 있다. 가입한 펀드는 계좌별·자산별·투자지역별로 조회할 수 있으며, 최근 1년간의 펀드 해지 내역도 확인할 수 있다.

모바일 외환 서비스의 가장 큰 특징은 획기적으로 간소화된 해외송금 절차다. 수취인 이름을 검색하는 것만으로 복잡한 정보를 입력할 필요 없이 단숨에 모든 송금 절차를 마칠 수 있다.

 

이전에 영업점이나 인터넷뱅킹을 통해 해외에 송금했던 내역이 자동으로 앱에 업로드되기 때문이다. 주기적으로 가족이나 지인에게 해외 송금을 해야 하는 경우 특히 편리한 기능이다. 전신료는 부과되지만 해외송금 수수료는 면제돼 경제적이다. 또 모바일 외환 서비스를 이용하면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주요 통화(달러화, 엔화, 유로화, 위안화, 파운드화)를 90% 환율 우대를 받아 매매할 수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593303